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이지 구독





과거 기사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경기도 교육감 선거, 높은 부재자 투표율은 무엇을 의미하나?

사회이야기/교육 | 2009.04.08 18:29 | Posted by Namu(南無)

4월 8일 오늘 현재 경기도 교육감 선거 투표가 시행 중에 있습니다. 첫 직선제 교육감 선거이지만, 평일이어서 부재자 투표 수준 밖에 안되는 낮은 투표율이 예상되는 상황입니다. 특히 작년 7월 30일에 있었던 서울시 교육감 선거보다 더 낮은 투표율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2009/04/08 - 낮은 투표율의 경기도 교육감 선거, 투표시간 연장 필요하다.

개표 현황은 다음 링크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2009/04/08 - 경기도 교육감 선거 개표 중계

그런데 특이점이 있습니다. 부재자 투표 신청자 수의 비율이 높고 또한 부재자 투표 투표율이 높다는 것입니다.

저번 서울시 교육감 선거에서도 부재자 투표 신청자수가 특정 지역에서 높아서 부정 투표가 의심되었습니다만, 경기도 교육감 선거는 서울시 교육감 선거보다 부재자 투표 비율이 높은 것입니다.

※ 오후 6시 기준, 서울 경기 부재자 투표 현황

보시다 시피 전체 선거인수 중 부재자 투표 신고를 한 사람도 1.53%로 높으며, 특히나 낮은 투표율에서 부재자 투표수가 많기 때문에 부재자 비율이 서울의 9.92%보다 3% 가까이 높은 12.71%입니다.

왜 부재자 투표율이 높나?

어째서 부재자 투표 비율이 높을까요? 그 이유는 서울 지역에 비해 경기도가 더 먼 지역으로 출퇴근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물리적 거리가 멀고 생활권과 거주 지역이 먼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그렇지 않을까 싶습니다. 또한 반대로 말하면 적극적으로 선거에 참여한 비율이 더 높다고 볼 수 있고요. 또한 군부대가 많은 것도 그 영향이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래서 뭐?

사실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이렇게 높은 부재자 투표율이 어떤 결과를 낳게 될지. 그걸 알면 미아리에 점 집을 차리겠습니다. 하지만 '적극적'인 투표는 딱 둘 중 하나일 겁니다. 적극적으로 공교육을 생각하는 이외, 적극적으로 사교육을 생각하는 이. 이미 서울시 교육감 선거에서도 오후에 몰린 강남권의 몰표가 그것을 말하고 있습니다.

늦지 않았습니다.

그렇습니다.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칼퇴 하시고 투표소로 달려가세요. 그리고 투표하세요. 그게 자신의 의사를 정확하게 밝히는 것입니다. 포기는 자신의 권리를 날릴 뿐 아니라, 그 포기로 다른 사람에게 책임을 떠넘기고 피해를 만들 뿐입니다. 보셨잖아요. 1년 동안 잘못된 투표가 어떤 결과를 낳는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4.08 2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기외곽에 군부대가 있는것도 한몫하겠죠. 군인들 많더군요. 부재자투표에

    • Favicon of http://studioxga.net Namu(南無) 2009.04.08 22: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데, 꼭 그리 볼 수는 없습니다. 왜냐면 그 부재자 투표는 그 군인의 주민등록상 거주지에 해당하기 때문입니다. 특별히 경기도 주민이 군인 비율이 높지 않을 걸 감안하면 부재자 투표가 확실히 는 것은 맞습니다.

  2. 쥐머리국밥 2009.04.08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서울사는데 공무원시험 때문에(경기도에 응시하기 위해서) 잠시 주소를 수원으로 옮겨놨습니다.
    그래서 경기도 교육감 투표권이 주어졌는데... 억울하게도 투표를 못했습니다.
    제가 경기도 교육감선거가 있다는것을 알게된게 한겨레신문 지면을 통해서였는데.... 그게 아마 4월초 그즈음 이었거든요.
    그날 바로 부랴부랴 부재자투표자 신청하려고 인터넷을 검색했더니 왠걸!
    이미 부재자신청은 3월 중반에 끝났더군요. 뭐 이런... 아 억울!!!!!!!!!!!!!!! ㅜㅜ

    부재자신청 기간도 단 4일밖에 되지않았지만, 무엇보다 교육감선거 자체의 홍보가 부족했기때문에 아마도 많은 부재자신청 희망자들이 투표권을 행사하지 못했을꺼란 생각이 들더군요. 우선 저부터가 그렇고..... 제 주변 공시생들 보면 경기도로 주소이전 시킨 사람들이 굉장히 많거든요. 안티mb, 언소주, 강남촛불(강남삽니다ㅡ.ㅡ) 등등 카페활동도 하고있고, 나름 정치 시사에 관심이 많은편인데도 불구하고 관련자가 아닌이상 정보가 이렇게 늦은걸보면.... 저처럼 심판의 그날만을 손꼽아 기다렸던 부재자 투표권자들은 지금보다 훨씬 더 많을것같아요. 아무쪼록 경기도민분들... 현명한 한표를 행사했길 바랄뿐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