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이지 구독





과거 기사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m-flo ♥ SEOUL - m-flo live CLUB DJ Party END

음악이야기/m-flo 패밀리 | 2004.12.04 08:45 | Posted by Namu(南無)

이래저래 불상사가 있었습니다만, 잘 보고 왔습니다.
Party인가, Live인가 미묘한 점이 있었지만 여러가지 불상사와 여러가지 즐거운 일과 여러가지 행복한 일이 너무나 좋았습니다. 불상사도 즐거운 일도 행복한 일도 좋았습니다.

4년만에 본 그들, 역시 최고란 느낌입니다.

제가 그들을 직접 본 것은 2000년에 있던 CONTACT 2000이란 공연에서 일본쪽 멤버로 참가한 Lisa, verbal, taku였습니다. 지금은 Lisa는 없지만 더욱 든든해진 그들.

MC가 무엇이고 DJ가 무엇이고, 그것을 느꼈다고 할까요.

이래저래 말하는 것은 그렇고 간단한 키워드와 함께 몇마디.

SM Entertainment
최악의 이벤트 주최. 최악의 이벤트 진행. 최악의 시장 조사. 그렇게 사람이 몰릴 줄 알았으면 더 큰 클럽을 빌리던가, 차라리 유료로 하던가 티켓을 조금 뿌리던가, 아니면 못 해도 최소한 참가하기 위해 초대권을 갖고 온 사람들을 그렇게 대하지 말아야 했습니다. 저는 계속 기다려 겨우 들어가서 봤습니다만, 못 들어가고 돌아간 사람들에게 백번 사죄해 마땅합니다. 저는 보고 나서 같이 갔던 사람들과 놀다가 지금 들어왔지만 그 분들의 기분은 어떨지. 찜찜한 구석이 있습니다.

CLUB DMC
m.net던가 KMTV던가, 클럽 이벤트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에서 자주 보던 클럽인데. 아마도 지금껏 가장 많은 사람이 몰린 파티가 아니었을까 싶은데. 뭐 그냥 그저 그런 느낌. 아마 다시 갈 일은 없지 않을까 싶네요.

같이 즐긴 여러분
우람, 인호님, alice, elofwind, waifnot. 그리고 누군지 모르는 여러분. 처음 본 분도, 오랜만에 본 분도 너무 즐거웠습니다. 굳. 앞으로도 좋은 기회에서 다시 뵙시다.

m-flo
최고였습니다. 원래 목적이 이 파티 때문에 한국에 온 것이 아니란 것은 알고 있었지만, 같이 즐겨서 좋았습니다. 즐거운 파티를 이끌어준 것에 감사합니다.

마지막으로 파티의 사진.

처음 taku가 DJing으로 파티 피플을 장악하고 그 뒤 선글라스를 끼고 등장한 verbal!
더운 무대에 지친 듯 선글라스를 벗고 수건을 걸쳤습니다.
세 사람의 유부남. 왼쪽부터 션, verbal, taku.

최고의 파티, 최고의 파티 피플, 최고의 m-flo. 최고였습니다.

마지막으로 션! 당신 결혼하고 신혼 생활에 너무 빠져있는 거 아냐!!!! 흙.

'음악이야기 > m-flo 패밀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m-flo Tour 2005: m-flo loves KOREA  (19) 2005.11.05
DOPE SPACE NINE  (3) 2005.10.04
BEAT SPACE NINE  (3) 2005.09.02
m-flo ♥ SEOUL - m-flo live CLUB DJ Party END  (10) 2004.12.04
m-flo ♥ SEOUL - m-flo live CLUB DJ Party  (2) 2004.12.03
m-flo ♥ SEOUL  (2) 2004.11.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eienest.egloos.com eienEst 2004.12.04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여기 갔다가 포기 하고 온 사람들의 한탄소리가 여기저기서 들리더군요 ^^;

  2.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4.12.05 0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eienEst// 저야 12시가까이까지 3시간 정도 기다려서 보았습니다만, 못 본 분들은 열 받을만 하죠. 100명 이상은 그냥 돌아갔을 것입니다.

  3.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4.12.05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nfi// 최고!

  4. Favicon of http://happyray.com 지센트 2004.12.05 1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이글루 밸리에서 m-flo 검색해서 찾아냇어요; 공연 후기를 찾아헤매고 있는 터라..;; 트랙백 보내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CHID.egloos.com CHID 2004.12.05 2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찍으신 위치가 제가 있었던 곳하고 비슷하군요;

    코엑스에도 파티 포스터가 자안-뜩 붙혀져있었다고 하던데 홍보만큼 공연 자체에 너무 신경쓰지 못했던 것 같아요.
    파티 주최사와 주관사보다 평범한 팬들이 더 많은 정보를 갖고 있는 애매한 상황이었어요; 나중에 혹시라도 파티 갈일이 생기면 주최측부터 보고가는 습관을...

  6.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4.12.05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센트// 아아, 지센트님이 그 주인공이었군요. 바로 뒤쪽에서 봤는데 부러웠습니다.
    CHID// 예 객석(?) 쪽에서 좌측이었습니다. 코엑스 쪽에 포스터가 붙은 건 12월 1일입니다. 회사 근처라 퇴근하다 봤거든요. 몇장 떼어다가 방에 붙였습니다.

  7. Favicon of http://potechy.egloos.com 이오냥 2004.12.07 1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티켓엔 선착순 300명 제한이라고 적혀있잖아요. 기획사만의 문제는 아닌 듯해요.

  8.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4.12.07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오냥// 티켓에 그런 게 써있었나요? 가물거리는데 티켓은 내버려서 기억 안나고... 이벤트 개최까진 나쁜 건 아닌데 그날 당일 진행에 문제랄까요. 제한이 넘긴건지 만건지, 몰랐고, 제가 생각하기에 가장 클리어한 진행은 "죄송합니다. 더 이상 입장할 수 없습니다"라고 더 일찍 명확하게 말했어야겠죠. 뭐 그 상황에 대해서 더 말하고 싶지 않고-나름대로 재미있었고- 이벤트에 대한 조사와 준비 부족, 당일 진행 문제가 있었다는 정도에요

  9.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4.12.08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시 확인해봤는데 티켓엔 그런 내용은 없었어요. 선착순이므로 9시 이후에 오면 입장하지 못 할 수 있다, 정도만 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