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이지 구독





과거 기사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Bejing을 Peking이라 부르는 건 대체 뭔가요?

언어이야기/일본어 | 2008.03.14 19:12 | Posted by Namu(南無)

중국인들이 어떻게 표기하느냐와 한국인들의 표기는?에서 "저는 베이징보다는 펙킹이라 부르는 게 더 좋아요"라고 하니까 쌍부라님이 이런 말씀을 주셨습니다.
Commented by 쌍부라 at 2008/03/11 19:42
이런1pa..

Commented by ㅂㄹ at 2008/03/13 02:33
페킹이라고 하는게 니뽕밖에 더있나 :@

오, 이런 오해가. 제가 일빠인 건 맞는데, 페킹이라 하는 게 일본만은 아니죠. 페킹이란 표기가 원래 중국에서 쓰던 표기니까요. 이게 바로 우정식병음에 따른 표기인 것입니다. 이게 과거의 표기법이고 이제는 병음으로 표기하므로 페킹이 아니라 베이징으로 읽죠. 그런데 일본은 상대적으로 과거 발음을 선호, 또는 한번 들어온 외래어 표기를 잘 바꾸지 않으므로, 그게 여전히 페킹이라 남아있는 거죠. 제가 그렇다면 일본어에서 외래어 표기는?에서 이야기한 바가 있죠.

일본어, 특히 일본은 새로운 것을 잘 받아들일지는 몰라도 기존 것을 바꾸는 것을 극히 꺼리는 편입니다. 그러다보니 이 외래어 표기에 맞지 않는 과거에 전해온 단어에 대해서는 과거의 표기를 그대로 남기고 있습니다. 즉, 이미 익숙하다는 이유로 기존 것을 바꾸지 않고 새로운 원칙과 기존의 무원칙의 외래어가 머리 아프게 섞여있는 것이죠. 게다가 고유 명사에 대해서는 애매한 표현으로 예외를 두고 있죠.

이와 같은 이유로, Bejing 말고 Peking도 사용하고 있는 것입니다. 일본어에서는요. 일본 말고도 몇개 국가에서는 아직 Peking을 기준으로 하는 발음을 쓰고 있고요. 한국은? 이미 이전부터 베이징이라 했죠. 오히려 페킹이라 부르는 분을 별로 본 적이 없네요.

이미 중국인들이 어떻게 표기하느냐와 한국인들의 표기는?에서 쌍부라님의 글에 덧글을 달긴 했습니다만, 한번 이야기해볼까 해서 짚고 넘어갑니다. 그냥 토막 상식인 거죠^^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4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글// 으어 그거까지 이야기하려면 좀 깁니다. ;ㅁ;

  2. 지나가다 2008.03.19 0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 친구가 그러는데, 산동어 발음이 페킹이래요. 산동을 중심으로 문호가 트이고... 침략을 당하고... 그러면서 그 발음이 굳어진 것 같습니다.

  3.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9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나가다// 우정식병음이 캔토니스에서 기원하는 건 맞는데 조금 다르긴 합니다.

  4. -3- 2009.01.15 17: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인들도 베이징, 페킹 둘다 쓰던데요. 뭐
    제 중국인 친구중 한명은 베이징이라고 말하면 못알아듣는 중국인도 있습니다. -_-;
    한국말로 북경이라고 하니깐 아~ 페킹 이러더군요...-__-;
    한국발음이랑 약간 비슷하니; 대략짐착했겠지만...

  5. -3- 2009.01.15 1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킹, 페낑, 페켱 , 페꼉 아무튼 정확한 발음은 모르겠네요.
    저런 느낌이였는데.

  6. -3- 2009.01.15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튼 지역차.

  7. ㅁㅇㅊ 2011.06.30 0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맘에 드는 블로그라

    왼만하면 태클을 걸고 싶진 않습니다만


    딱 두가지만 적겠습니다

    첫째, 지나가다 님께선 '산동어'발음이라 하셨는데

    거기에 대해 나무 님께선 '캔토니스(광동어) 기원'이라고 답변 주셨습니다만

    산동에선 광동어를 쓰지않습니다 (__)


    둘째, 광동어로 북경은 bak ging(박깅) 입니다

    다만 중국국내에서 북경을 페킹이라 발음하는 언어가 두개가 있습니다

    민어하고 객가어(객가족 언어)입니다

    민어(閩語)는 복건성에서 쓰는 언어로, 민북어(閩北語) 민남어(閩南語)로 나뉩니다,

    그리고 대만에 있는 한족들은 대부분 복건성 남부 출신이라

    대만에서도 민남어를 씁니다

    그래서 대만에서도 역시 페킹 이라고 부르죠


    왜 나무 님께서 굳이 하고많은 중국 남방 언어 중에

    광동어라 주장하시는건지 좀 궁금하기도 합니다

    아, 정말로 저는 악플러도 아니고

    정말 이 블로그 맘에 들어서 딴지도 왼만해선 걸기도 싫지만 ㅠㅠ

    그래도 사실은 사실로 적어야 할듯 해서..;;

    • Favicon of http://studioxga.net Namu(南無) 2011.07.01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정식 병음 표기는 칸토니즈 기원이긴 한데 꼭 그런 것만은 아닌 거 같더군요. Peking이란 과거에 쓰던 표기법에 대한 거고 그게 칸토니즈에서 기원해서 변한 거라고 알고 있어서 그렇습니다.

      Peking이란 표기가 칸토니즈 표기란 이야기가 아니라 Peking은 과거 우정식 병음 표기법. 우정식병음표기법은 칸토니즈에서 기원. 그러므로 Peking이 칸토니즈 표기법이란 이야기는 아닌...

      어렵네요 ;;

    • ㅁㅇㅊ 2011.07.02 0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리플 감사합니다

      우정식 병음 이란것의 존재를 처음 알고

      조사를 해보았습니다만


      '광동어'에서만 유래하는것이 아닌

      광동어, 객가어, 민어 세개 에서 유래한다고 되어있군요 'ㅁ';;

      http://en.wikipedia.org/wiki/Chinese_Postal_Map_Romanization

      Guangdong (Kwangtung), Guangxi (Kwangsi), and Fujian (Fukien) placenames are to be Romanized from the local dialects, such as Hakka, Cantonese, and Min (systems also obtained from Giles' A Chinese-English Dictionary).

      광동, 광서, 복건의 지명은 각 동네 에서 쓰는 언어, 객가어, 광동어, 민어 등에 의거한다(번역능력이 허접)




      다만...

      ...

      Chi, ch'i, and hsi (pinyin ji, qi, and xi) are represented as either tsi, tsi, and si or ki, ki, and hi depending on historic pronunciation, e.g.,
      Changkiang (Ch'ang-chiang, Changjiang)
      Chungking (Ch'ung-ch'ing, Chongqing)
      Peking (Pei-ching, Beijing)
      Tientsin (T'ien-chin, Tianjin)
      Tsinan (Chi-nan, Jinan)

      "chi ch'i hsi (지금 병음 ji qi xi)를 tsi, tsi, si 혹은 ki, ki, hi로 표기"

      이라는 구절이 좀 난감 -_-

      결국 peking 은

      객가어도 민어도 아닌

      그냥 말그대로 '표기법'의 문제였을 뿐이었네요


      베이징(bejing) 의 ㅂ(한어병음상 b) 는 무기음이지만

      알파벳으론 무기음과 유기음의 구별이 안되므로 ('배'씨를 'Pae'로 적듯)

      Pei jing 이 되고

      우정식 표기법에 의해 ji 는 ki 로 표기

      pei king -> pe king

      이 된거네요


      정말... 어렵네요 -_-;;

      뭐든 끝까지 조사해봐야 직성이 풀리는 성격인지라

      이렇게 되버렸습니다

      불쾌해하지 마시길..

    • Favicon of http://studioxga.net Namu(南無) 2011.07.04 20: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리를 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우정식표기법에 근거하여 Peking이라 쓴다는 것 이상 잘 모르는지라. 그렇게 따지면 그 발음 그대로 해서 Peking을 페킹이라 읽는 건 표기법을 잘못 이해하고 잘못 읽은 셈이로군요...

  8. Favicon of http://the13gak.tistory.com 십삼각 2014.02.05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beijing은 구개음화가 적용된 발음입니다. 한국어의 경우 방언에서 "기름/지름", "길/질"처럼 ㄱ이 ㅈ으로 바뀌는 구개음화가 보이고, 영어의 경우에도 e나 i 앞의 g는 gender(젠더), Egypt(이집트)처럼 한국어의 ㅈ에 해당하는 발음이 나오죠. 중국어의 경우에도 마찬가지입니다.

    구개음화가 일어나기 전 京은 "깅~낑"에 가까운 발음이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것이 구개음화되면서 현재의 "징~찡"이 된 것이죠. 중국음식 중에 "깐풍기"라는 게 있죠? 여기서 기는 鷄(닭 계)죠. 그런데 이 글자의 보통화 발음은 ji(지)입니다. 원래는 '기'였으나 구개음화로 인해 '지'로 바뀐 거라고 보면 되겠습니다(한국 화교들의 출신지는 산동인데, 산동 방언 또한 북방어의 하나죠).

    한편 우정식 병음은 구개음화되기 이전의 발음을 기준으로 표기합니다. 따라서 베이징(Beijing)은 Peking, 충칭(Chongqing)은 Chungking이 되는 것이죠. ("뻬이낑"->"뻬-낑"->Peking이 된 걸로 보입니다)

    그리고 일본에서 북경을 가리키는 ペキン은 당음으로 분류하죠. 위에 설명한 구개음화 이전의 중국어 발음을 옮긴 것이라고 생각하면 딱 들어맞습니다. (남경 ナンキン도 마찬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