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이지 구독





과거 기사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한국어의 한글로 일본어 표기하기

언어이야기/일본어 | 2008.03.14 18:41 | Posted by Namu(南無)

...괜찮은 거야 현행 일본어 표기법?를 보고 제가 예전에 생각하던 것과 같은 생각으로 한국어의 한글 외래어 표기법에 문제점을 이야기하시는 분이 있어서 이 글을 쓰고자 합니다.

저도 2004년에 이런 글을 쓴 적이 있었습니다. 카나에 대한 한글 표기, 나만의 가이드 라인 공개. 한글의 외래어 표기법에 대해 불만이다. 왜 이렇게 일본어에 대해서 이상하게 하는가? 그 뒤로 4년 정도 지났습니다만, 솔직히 말씀드리겠습니다. 그때 제 생각이 짧았습니다. 한국어와 일본어의 발음 관계와 한국어를 중심으로 하는 표기법을 두고 생각했을 때는 현재 외래어 표기법 문제 없다고 생각합니다.

카나에 대한 한글 표기, 나만의 가이드 라인 공개에서 제가 한 말입니다.

문제는 이 표준도 언어순화라는 명목하에 미묘한 문제를 갖고 있다. 예를 들어, 장음 표기는 모두 무시하고 단어의 첫음절에 오는 か行, た行를 가기구게고, 다지즈데도로 표기하도록 정의하고 있다.

이렇게 이야기하며, 현재 한글 맞춤법의 외래어 표기에 대해서 비판했습니다만, 이건 제가 생각이 짧았습니다. 아니 제가 일본어는 좀 안다고 생각했을지 모르겠지만 한국어를 너무 몰랐습니다. 심지어는 일본어에 대해서도 정확히 몰랐던 거죠. 자, 이야기를 풀어보도록 하죠. 왜 그런 것인가를 말입니다.

1. 왜 장음 표기를 안하나요?

한국어에서 장음은 거의 사라져가고 있고 표기에서 사라진지 오래이며 발음을 할 때도 장음을 더 이상 하지 않는 것입니다. 요즘 제가 몇분께 일본어를 가르치고 있습니다만, 일본어 모음은 쉬운 편이라 잘 따라오는 편입니다만, 장음! 정말 못 합니다. 장음이 아니게 되거나 또는 2음절로 발음하고 맙니다. 즉, 한국어에 있어 이미 장음은 존재하지 않으며 그에 따라 장음 표기 자체는 필요가 없습니다.

2. 첫음절에 오는 か(ka)行, た(ta)行를 가기구게고, 다지쓰데도로 발음하나요?

제가 "언어순화라는 명목"이라고 오해했습니다만, 이거 틀렸습니다. 일본어 기준에서 보았을 때 이 발음은 어절의 처음에 올 때 か(ka)行은 ㅋ나 ㄲ보다 훨씬 더 ㄱ에 가깝게 발음됩니다. 이 당시는 제가 일본어에 대해 잘 모르고, 일본어 발음에 대해서도 잘 모르고, 더불어 한글로 쓰여진 그 단어를 보면서 일본어를 연상했기 때문에 원래 카나로 다시 돌려 표기할 수 있도록 한글 표기를 해야 한다고 생각했던 거죠. 하지만 한글 맞춤법의 외래어 표기에 대한 원칙은 원어의 발음에 기준으로 한다. 즉, '표기'가 원칙이 아니라는 거죠. 이 중요한 원칙을 잊고 있었던 겁니다. 즉, 한국어의 음가에 더 가까운 것은 か(ka)行의 경우 ㄲ 또는 ㅋ보다 ㄱ이 더 가까운 것이고, た(ta)行의 경우 ㄸ 또는 ㅌ보다 ㄷ에 더 가까운 것이었습니다. 물론 어절의 첫 음절에 올 때에 경우죠. 외래어 표기에서도 역시 첫 음절이 아닌 경우엔 다르죠.


자, 이게 바로 한글 맞춤법의 외래어 표기의 원칙입니다. 한글로 표기하여 한국어 발음으로 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외래어 또는 외국어를 표기하는 것입니다. 한번 한글 맞춤법의 외래어 표기법을 살펴보죠.

제1항 외래어는 국어의 현용 24 자모만으로 적는다.
제2항 외래어의 1음운은 원칙적으로 1기호로 적는다.
제3항 받침에는 'ㄱ, ㄴ, ㄹ, ㅁ, ㅂ, ㅅ, ㅇ'만을 쓴다.
제4항 파열음 표기에는 된소리를 쓰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제5항 이미 굳어진 외래어는 관용을 존중하되, 그 범위와 용례는 따로 정한다.

외래어 표기법(문교부 고시 제85-11호) 중 제2장 표기 일람표의 표 4 일본어의 가나와 한글 대조표를 보도록 하죠.
이와 같이 위 원칙에 따라, 파열음 표기에 ㄲ, ㄸ 등을 쓰지 않고, 앞서 말한 2번의 이유로 어두에서의 か(ka)行 등의 발음이 ㄱ 등으로 표기하고 발음하도록 하고 있는 것입니다.

다만, 이 방식은 원래 일본어를 알고 있는 사람에겐 거부감이 생길 수 있습니다. 왜? 일본어를 배운 사람은 어두에 오는 か(ka)行을 구분할 수 있으니까요. か(ka)와 が(ga)를 구분할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이것은 한국어를 기준으로 하는 게 아니고 한글로 표기했을 때 일본어의 글자인 かな(kana)로 다시 고칠 수 있고 일본어의 감각으로 바로 이해할 수 있기를 원하기 때문에 그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실제 일본어의 장음과 어두에서의 발음 변화를 잘 모르는 사람에게 정확한 발음으로 해보니 구분을 못 하더라 이겁니다. 왜? 한국인의 귀에는 그렇게 들리니까요.

물론, 일본어를 할 줄 알고 일본어를 공부하는 이들에게는 이 외래어 표기법에 거부감이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저 역시 거부감이 있어서 이렇게 개발새발 블로그에 글을 쓸 때는 맞춰서 쓸 때도 있고 아닐 때도 있고 지멋대로입니다. 하지만 언론에서 표기할 때는 정확한 맞춤법을 써야하고 그것을 보는 사람은 일본어'도' 할 줄 아는 한국인이 아니라 한국어를 할 줄 아는 한국인을 기준으로 하는 게 옳지 않겠습니까?

자, 그리고 여기까지가 원론적인 이야기이고, 天照帝님이 ...괜찮은 거야 현행 일본어 표기법?에서 이야기한 것에 대해서 반론을 이야기해보자 합니다.

저건 오도리가 아니고 오오토오리오오도오리잖아요 T_T;
장음표기 무시부터가 참 난감하기 짝이 없지만, 대체 청음을 탁음으로 바꿔서 표기하는 건 어느 머리에서 나온 규정이래.
(게다가 단어 첫머리라면 이해하겠지만 그것도 아니고)

大通り는 おおとおり(oodouri)로 읽지 않습니다. 사전에서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저도 긴가 민가해서 "일본어로 大通り는 おおとおり보다 おおどおり로 더 많이 씁니다."라고 글을 덜았습니다만 틀렸습니다. 긴가민가할 때는 검색해 봐야하는 걸 깜빡했네요. 물론, 구어에서야 조금 틀리도 괜찮겠지만요.

저러니 오오오쿠(おおおく=大奥)가 오오쿠(お奥)가 돼 버리지. -_-;

만에 하나 요코하마에 '진짜로' 日本踊り 거리가 日本大通り말고 따로 있다거나, 은각사 얘기를 하느라고 긴가쿠지라고 써 놨는데 읽는 사람은 내내 금각사 생각을 하면서 의아해 한다거나 하는 상황이 벌어진다면... 그것도 그냥 한국사람 보라고 한국어로 쓰는 거니까 옳은 일인가요.

이것이 제가 이야기한 '일본어를 할 줄 아는 사람이 가지는 거부감'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한글로 표기한 것을 다시 카나로 되돌려서 인식할 수 있기를 바라는 거죠. 원래 외국어에서는 다른 발음인데 한글로 표기해놓고 보니 동음 이의어가 되더라, 그러므로 구분할 수 있게 쓰자, 옳은 이야기 같습니다만, 이것이 의미 있는 건 일본어를 ㅁ할 줄 아는 사람에게나 의미가 있죠. 일본어 하나도 모르는데, 그게 어떻게 구분 되겠습니까? 앞서 제가 예시로 들었지만 일본어에 대한 사전 지식이 없는 사람이거나 또는 일본어 발음을 정확하게 구사하지 못 하시는 분께 きんかくじ(kinkakuji)를 들려주면 킨가쿠지라 생각하지 않습니다. 다들 긴가쿠지라 듣죠. 이거이거 어쩌죠 구분이 안가는데. 하지만 우리의 외래어 표기법은 '일본어의 표기'를 기준으로 하는 게 아니라 '발음'으로 하므로 그 원칙에 적절한 것입니다. 하지만 일본어를 할 줄 아는 사람은 한글로 '긴카쿠지'라고 쓴 것으로 일본어의 ぎんかくじ(ginkakuji)=銀閣寺를 연상하므로 의아해 하는 거죠. 한국어를 하는 사람에게는 그냥 '동음이의어'인 겁니다. 왜? 발음이 비슷하니까요 한국어 기준에서.

하지만 일본어를 할 줄 알고 이해하는 사람에게는 이 표기가 참 어색합니다. 딱 읽고 일본어로 바로 연결되지 않을 수 있으니까요. "kinkakuji와 ginkakuji를 예로 드시면서 두 개가 구분이 안간다 어떻게 하냐?"라고 그런 상황을 생각하게 됩니다. 하지만 한국인 기준에선 그냥 동음이의어일 뿐입니다. 수 많은 동음이의어일 뿐인데 일본어에 대해 일본어 기준으로 예외를 삼는 거 자체가 이상한 거죠.

저는 그렇게 생각합니다. 한국어에 있어 한글 맞춤법은 어디까지나 한국어 기준이어야 하고, 외래어 표기법 역시 한국어 기준이어야 한다고요. 그리고 현재 외래어 표기법은 그 원칙을 아주 잘 지키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저도 일본어로 이해하기 쉽도록 표기되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만, 잘못 생각했었습니다. 발음에 대해서도 잘 몰랐고 일본어 기준으로 생각했었습니다. 이 자리를 빌어 제 생각을 다시 밝히고자 합니다.

이 글을 쓰면서 전에 썼던 글인 카나에 대한 한글 표기, 나만의 가이드 라인 공개을 지워버리고 그에 대해 없었던 일인 것처럼 넘어갈까 했지만, 그건 옳지 않은 일이라 생각했습니다. 잘못 생각했었다면 그걸 인정하고 제 생각을 바로잡음이 옳다 생각하여 삭제하지 않고 잘못 생각했다고 함께 씁니다.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ahblah.egloos.com 쌍부라 2008.03.14 2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저쪽이 반농담으로 하는 포스트에 님이 정색을 했다.

    2. 정색을 하고 말하면 정색을 하고 받아주는게 아니라 '저런 공기 못읽는 넘' 하는 식으로 비꼬았다.

    3. 아 누군가 했더니 ㅅㅂ 춍조제..

  2. ghty 2008.03.14 2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님이 잘못한거요 춍조제하면 자기한텐 최대한도로 관대하고 남한텐 최대한도로 엄격한것으로 유명한 분인데 감히 그런 분 앞에서 잘못을 지적하면 되겠소?

    또 한국에서 일본어를 제일 잘한다고 잘난척 하는 사람한테 일본어 틀린걸 지적했으니 욕안듣겠소?

    예전에도 해적판은 자기가 만들어놓고 엉뚱한 남들 탓하면서 블로그를 닫더니만
    요즘 또 조용한것 같으니 몰래 나와서 아는 사람들끼리 계모임하는 블로그로 운영중이라잖소

    누가 봐도 당신 말이 맞고 춍조제 말이 틀린건 세상 사람 다아니 걍 놔두는게 좋을거 같소

  3. ghty 2008.03.14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진짜 춍조제 웃긴 사람이네
    자기야말로 일면식도 없는 사람들 뭐하나 틀린거 있으면 '니가 틀렸으니까 내 가르침을 받아라'는 글만 블로그에 올리더니만
    자기가 당하니까 이제와서 그걸 가지고 화를 내나보네 푸하하

    하긴 춍조제야 해적판으로 돈벌어먹고 살다보니 시간이 남아서 남들 지적하는것에서 인생의 보람을 느끼나보지

  4.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4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네요 제가 잘못했어요. 후회하고 있어요 흑...

  5. __ 2008.03.15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칭 키보드워리어라고 하니.. 조심하셔야
    <a href="http://pds5.egloos.com/pds/200705/13/14/d0005514_11051113.jpg">http://pds5.egloos.com/pds/200705/13/14/d0005514_11051113.jpg</a>

  6.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5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여기까지 여기까지 그만~~

  7. Favicon of http://speargod.egloos.com 神槍 2008.03.16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0- 동음이의어는 생각도 못해봤습니다. 신선하고 좋은 발상.

    다만, '사람 이름'은 동음이어의로 처리할 수 없지 않을런지요?
    내지는 문학 작품등에서 그 차이를 이용한 고의적인 장치를 사용할 경우도 있으니까요.
    이런 경우는 동음이의어 취급을 했다간 내용이 망가질 수가....

  8.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6 0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神槍// 문학 작품에서의 문제는, 번역자의 멋진 센스가 해결해 주셔야 하는데 그렇게 책임 전가하기도 어렵고... 어려운 질문이군요^^

  9. Favicon of http://speargod.egloos.com 神槍 2008.03.16 0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다면 그 책임 회피를 빙자해서 원어표기를 쓰면 되는겁니다!! (이봐)
    대의명분은 원작 재현!(야야야야야야)

  10.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6 0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神槍// 그럼 뭐하러 번역하겠습니까, 모두 일본어 몰입 교육으로... 아, 이건 아니죠 ;

  11. Favicon of http://Grard.egloos.com Grard 2008.03.17 0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론은 어떤지 몰라도 출판사는 회사 따라 아예 자기들 표기 원칙을 따로 정하는 곳도 있음(스포츠 언론은 선수 이름 통일하는 것도 큰일이라 논외). 책 같은 건 한 권 안에서만 통일이 되면 그걸로 OK이니. 일본어의 한국어 표기에 불만이 생기는 이유 중 하나는 일본어의 로마어 표기가 알기 쉽게 잘 잡혀 있는 탓도 있을 듯.

    중요한 건 커뮤니케이션의 대상과 목적이라는 큰 전제 아래에서 각각의 상황에 맞는 융통성을 발휘하는 게 아닌가 싶다능. 이런 건 특히 여행서 같은 거 옮기다 보면 '이 책을 들고 현지에 갔을 때 어느 정도 도움이 됐으면' 하는 생각을 하게 되어, 원어 병기나 그게 여의치 않으면 최소한 한국어 표기대로 발음했을 때 어느 정도 효과를 볼 수 있게끔 궁리를 하게 되는 경우도 생기고.

    이런 걸 보면 한국어 관점에서 봤을 때 일본어라는 외국어가, "어째 얘들 표기는 웬만하면 다 수용이 되겠다?"라는 인상을 주는 것도 관련이 있을 것 같고... 합리적인 선 안에서 일본어라는 외국어의 로마어 표기를 적극적으로 받아들인다면 따로 일본어를 배우지 않아도 평균적으로 원어민과의 커뮤니케이션 장벽을 좀 더 낮출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기대 때문에 불만의 수위가 높은 걸 수도 있겠다 싶다능...(니혼고 후렌들리~)

    요는 커뮤니케이션의 범위를 '오직 한국인끼리'와 '잘하면 외국인과도?' 중에 어디에 무게를 두느냐 하는 문젠데 현행 기준은 전자, 일본어 공부를 좀 해본 사람들은 후자의 가능성을 보고 거기 가치를 두기 때문에 괴리가 생기는 거 같음.

  12.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03.17 0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Grard// 요 이후로 이야기가 결론인데,

    한국거의 외래어 표기법은 일본어를 배운 사람을 위한 게 아니라는 거! 그게 요점이지.

  13. 행인 2008.03.20 0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랑 정반대의 생각을 가지고 계시는군요. 제 생각에는 현행 일본어 표기법은 지극히 일본어를 알아야 쓸 수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표기를 기준으로 하면 일본어를 전혀 몰라도 글자 모양 찾아서 한글로 옮겨 적을 수 있습니다. 실제 발음과 차이가 나겠지만 어차피 일본어를 모르시는 분들은 한글로 적은 것만 가지고 일본인처럼 발음할 수 없습니다.

    게다가 위 표는 어두, 어중·어말을 구분하고 있습니다. 일본어를 모르시는 분들이 한자를 읽을 수 없음은 당연하므로 히라가나만을 나열하고 글자모양 맞춰서 한글로 옮겨 적으라고 하면 일본어를 모르니 당연히 어두, 어중·어말을 구분하지 못합니다. 띄어쓰기가 없으니 일본어를 알지 않고서야 단어를 구분할 수 없죠.

    어두 と를 도로 표기하면 도를 보고 다시 일본어로 표기할 때 と, ど에 혼동이 오죠. 해당 단어를 완벽하게 알지 않는 한 사전 뒤져봐야 합니다. 사전 찾을 줄 알면 그나마 다행이겠죠.

    어두 청음은 구별하면서 장음은 왜 표기 안 할까요? 최대한 발음을 살리는 것 같이 표기하는 것 같지만 사실은 이도저도 아닌 표기가 되어버린 거죠.

    표기법만 봐서는 절대 일본어를 배우지 않고서는 바꿔 쓸 수 없는 게 지금 일본어 표기법입니다. 한글로 표시된 거 읽어도 일본어 공부하지 않은 발음으로 일본인이 알아들을 수 있을런지요. 지금의 일본어 표기는 누구를 위한 표기법인지 모를 정도로 이상합니다.

    일본어를 아는 사람이나 모르는 사람이나 헷갈리게 만드는 표기법이죠.

    한국어에서 장음 표기가 사라져가고 장단음을 구별 못 하는 것은 발음을 못 해서가 아니라 구별하지 않아도 불편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장단음을 구별하지 않아도 문맥상 혼동할 가능성이 적기 때문이죠. 하지만 일본어는 사정이 다릅니다. 한국어처럼 발음이 풍부하지 못한 데다가 동음이의어가 한국어와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많죠. 가뜩이나 동음이의어가 많은데 장음까지 생략해서 멀쩡히 다른 단어까지 같게 만들다니요.

    위에 일본어를 들려주고 한글로 적는 예를 쓰셨는데요 일본어를 모르면 못 쓰는 게 자연스러운 겁니다. 오오쿠를 들려주면 오쿠로 적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한국어에서는 장음 구별 안 하는 것이 일반적이기 때문에 오쿠로 적지만 일본어를 공부하면 장음과 단음을 구별한다는 것을 알기에 집중해서 듣고 구별해서 적죠.

    일본어 표기는 표기->표기여야 하지 발음->표기가 되어서는 이도저도 아닌 게 되어버립니다. 현행 표기법은 일본어를 공부해야 제대로 표기할 수 있는 표기법이고 일본어를 모르는 사람에게는 더더욱 어려운 표기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