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페이지 구독





과거 기사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8월 15일. 촛불이 모인지 100일입니다. 결실을 거두어 봅시다.

집회이야기/촛불항쟁 | 2008.08.11 04:32 | Posted by Namu(南無)

5월 6일부터 시작한 촛불 문화제라는 아이러니한 이름으로 시작한 정부에 대한 반대 집회는 8월 15일을 맞아 100일째가 됩니다. 그 동안 별 일이 많았습니다. 저는 청계광장에 갇혀 촛불을 들고 노래부르던 문화제에 몇번 나간 적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끝난 다음 친구와 함께 "이렇게 갇혀서 마스터베이션을 하면 뭐가 되나?"하면서 좌절하고 집에 간 적이 있습니다. 그리고 5월 24일. 집에 가던 도중 시민들이 가두로 나왔다는 이야기를 듣고 저도 뛰어나갔습니다.

그리고 3개월. 그 동안 펜타포트를 보러 간 7월 마지막 주를 빼고 지겹도록 집회에 나갔습니다. 금요일 저녁에 나가서 월요일 새벽에 가기도 하고 소화기와 물대포에 흠뻑 젖어 집에 돌아간 적도 있습니다. 그리고 함께 나온 시민들과 논쟁하였습니다.

"우리는 어디로 가야하나?"
"우리는 무엇을 해야하나?"


저는 그에 대한 대답은 언제나 한결 같았습니다.

"민주주의를 이루자."
"구체제를 타파하고 새로운 체제를 이룩하자."


우리가 87년 6월 민주화항쟁을 통해 대통령 직선제를 얻고 형식적인 민주주의를 이루었을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그 속에서 군사 독재 세력, 더 멀리 가면 일본 제국주의의 침탈에 함께 했던 이들을 몰아내지 못 하고 그들에게 당해만 왔습니다. 그리고 그들이 말하는 잃어버린 10년이 지나고 과거로 회귀하려 하고 있습니다.

8월 15일. 광복절. 그 의미에 대해서 심각하게 생각해본 적은 별로 없습니다. 하지만, 이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우리가 어디부터 시작해서 지금의 사회를 이루었고 무엇을 실패했는가. 바로 그것은 우리를 괴롭히던 이들을 몰아내지 못 하고 어영부영 살 자리를 내준 겁니다. 그래서 새로운 광복절을 이루고자 합니다. 제국주의의 망령에서 벗어나고 진정한 민주주의의 시작이 될 수 있도록.

모입시다. 8월 15일.
일어납시다. 8월 15일.

2008년 8월 15일. 함께 모여서 우리의 울분을 풀어냅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news.egloos.com 자그니 2008.08.11 1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몇시까지 어디서 모이자는 얘기가 없어요... :)

  2. Favicon of http://stcat.egloos.com 김성일 2008.08.12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너나 슬쩍.

  3.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12.02 0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거야 어디서 언제든 간에 모두 봉쇄하니까요.

  4. Favicon of http://studioxga.egloos.com 南無 2008.12.02 0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세요.